로그인회원가입유료신청마이페이지포토/TV네티즌토론커뮤니티전체기사보기PDF지면보기
최종편집: 2019.10.16 18:05
  고양시  친절  시장  의정부시의회  경기도지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기획

 

피플&라이프

 
로컬
 

스포츠/연예

 

오피니언

 

사설/컬럼

 
경기북부청  경기도청  의정부  양주  포천  동두천  연천  고양  파주  가평  남양주  구리  전국  경기도  인천  충북/충남/대전  대구/경북  부산/경남  광주/전남/전북  제주/강원  서울  의양동 통합  성남  수원  경기도의회
뉴스 홈 로컬 성남 기사목록
 
 
로컬

성남시 모기 방제 작업 “겨울이 적기”

기사입력 2019-02-13 오전 6:05:00 | 최종수정 2019-02-13 06:05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2월 11일~3월 29일 대형건축물 지하시설 등의 518개 정화조·집수정을 대상으로 ‘겨울철 모기 유충 방제’ 작업을 한다.
 
모기는 난방이 잘된 대형 건물과 공동주택 지하 공간에 추위를 피해 서식하기 때문에 여름철보다 겨울철이 방제에 적기다.
 
모기 유충이 성충으로 자라 500~700개의 알을 산란하기 전에 박멸하면 적은 양의 살충제로 여름철 모기 개체 수를 줄이는 효과가 있다.
 
성남시는 방제 작업을 위해 수정·중원·분당구보건소 직원 8명과 민간위탁 업체 직원 54명으로 구성된 모두 31개 조, 62명의 방역기동반을 편성·운영한다.
 
모기 방제는 정화조와 집수정의 유충 서식 여부를 조사한 뒤 유충 구제 투입과 분무소독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와 함께 성남시 모기 신고센터(성남시 홈페이지→부서특화 홈페이지→보건소→정보마당→모기신고센터)를 상시 운영해 시민의 제보를 받는다.
 
<저작권자 ⓚ 경원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미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은수미 성남시장, 서현 공공주택지구 비대위 대표 면담
성남시-봄안경-에스와이홀딩스 ‘안경 후원’ 협약
성남 기사목록 보기
 
  로컬 주요기사
(단독) 문화평론가 김갑수 시인 아내 내과전문의 변정..
지하철 7호선 의정부·양주·포천 연장, 교외선 의정..
의정부 메르스 접촉자 6명…4명 가택격리, 2명 타지역..
경기도 31개시군 '2015년 으뜸 맛집' 156개 업소 주소..
지하철7호선 등 예타 확정되자 포천·양주, 인프라 구..
의정부 민락2지구 빠른곳 하반기 분양, 광역교통 ..
"경기북부 연천, 양주, 의정부 관통해 서울북부로 이..
남양주 진접2지구 수용반대 대책위 청와대 앞 1인 릴..
 
 
분야별 최신뉴스
종합 문화/생활 로컬
남양주시의회, ‘지방자치법 전..
남양주시의회, 제264회 임시회 ..
남양주시의회, 2019년 하반기 폭..
병무청, 4분기 국민신청실명제 ..
경기북부병무지청, 부모세대 병..
성남시노인보건센터 직영전환 가..
의정부시, 경전철 민사소송 불복..
경기도의회 정성호 의원 “수사..
경기도의회 안성상담소, 관내 신..
여영국 의원 “국립대 병원 파견..
전체목록
감동뉴스
동두천 대표 봉사단체 '마음의 ..
 
오늘의 포토
 
(영상) "내 집앞 쓰레기 소각장..
정의당 의정부위원회 "의정부시..
의정부 발생 일명 '고위 공무원 ..
고양경찰서, 대한송유관공사 경..
 
가장 많이 본 뉴스
(단독) 문화평론가 김갑수 시인 ..
(단독) 문화평론가 김갑수 시인 ..
지하철 7호선 의정부·양주·포..
의정부 메르스 접촉자 6명…4명 ..
경기도 31개시군 '2015년 으뜸 ..
지하철7호선 등 예타 확정되자 ..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독자투고 기사제보 구독신청
본사:경기도 의정부시 오목로 205번길 42, 골드프라자 3층 301호 l 등록번호:경기 아 50037 l 발행·편집인:황민호 l 청소년보호책임자 :황민호 l 제보 및 광고문의:010-7531-5554 l 창간 : 2007년 9월 13일(등록:2007년 12월 21일) l 대표E-mail:seoul5554@hanmail.net l 저희 경원일보에 실린 내용 중 제휴기사, 칼럼 등 일부내용은 경원일보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이메일 집단수거 거부]
Copyright(c)2019 경원일보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